2019.5.22 수 12:21
로그인 회원가입
자유게시판보도자료등록시민기자등록뉴스레터   블로그 포스트
분당뉴스
여행여행
과메기의 원조, 청어과메기
정 계 욱  |  jgw@gnc21.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2.01.04  02:49:17

   
 
겨울철 별미인 과메기가 바닷바람에 꾸덕꾸덕 말라가고 있습니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과메기는 꽁치로 만들지만, 요건 생김새가 좀 다르지요? 이 생선의 이름은 청어입니다. 원래는 꽁치가 아니라 청어로 과메기를 만들었다고 합니다.

`과메기`란 이름도 청어의 눈을 꼬챙이로 꿰어 매달아 말렸다는 뜻인 `관목청어`에서 나왔는데, 이후 `목`이 메기로 바뀌면서 `관메기`라 불리다가 지금의 `과메기`가 되었다고 하네요.

바닷가에서 비료로 쓰일 만큼 지천으로 잡히던 청어가 1960년대 이후 잡히지 않게 되자 싸고 흔한 꽁치로 대체된 것이지요.

얼고 풀리면서 말라가는 과정에서 DHA, 오메가3 지방산, 칼슘, 비타민이 풍부해져 생물일 때보다 영양가가 높은 과메기는 피부노화, 체력저하를 방지하고 숙취를 해독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경북 영덕군 영덕읍 창포리의 청어과메기가 해풍과 달빛에 말라가고 있습니다.

   
 
   
 
자료제공 : 행복한 이야기 리에또(www.lieto.co.kr)
 

< 저작권자 © 분당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의견쓰기는 로그인후에 가능하며,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본 기사
1
세월 정거장 / 오연복 시인
2
‘판교 10년 공공임대 분양전환’ 행정절차 정당하다 검찰 결론
3
성남시 고령 장애인 ‘행복대학’ 개설
4
성남 특례시 지정 시민 염원에 성남시 관용차량 참여
5
성남 본도심 상권 활성화 방안 듣는다
6
성남문화재단 ‘2019 마스터즈 시리즈’ 선보여
7
성남시의회, 성남시티투어 참여
8
김병관 의원, ‘서현 110번지 개발 관련, 교육·교통 문제 해결의지 밝혀’
9
성남시 아리움 개원 10번째 생일 잔치 개최
10
성남 157개 학교에 ‘에코스쿨’ 조성한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우) 463-490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동원동 206-11   |  제보 및 문의 : 070-7872-6634
등록번호 경기 아50139  |  등록일자 2010년 9월 16일  |  발행인 : 조홍희   |  편집장 : 감인훈
Copyright 2010 분당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bundangnews.co.kr